검사내전. 김웅.

책/발췌 2018. 5. 26. 13:57
p. 63

논리와 이성의 천적은 부조리가 아니라 욕심이다.  아쉽게도 우리의 주성분은 욕심, 욕망 욕정이다. 우리는 '욕심'이라는 거친 바다 위를 구멍 뚫린 '합리'라는 배를 타고 가는 불안한 존재들이다. 마땅히 쉼 없이 구멍을 메우고 차오르는 욕심을 퍼내야 한다. 하지만 우리는 마치 욕심이 존재하지 않는 것처럼 허세를 부린다. 그래서 우리는 욕심으로부터 논리와 이성을 지켜내는 법을 배운 적이 없다.

' > 발췌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검사내전. 김웅.  (0) 2018.05.26
카피책. 정철.  (0) 2018.05.23
가을. 함민복  (0) 2018.05.10
어른이 된다는 서글픈 일. 김보통.  (0) 2018.02.20
유시민의 글쓰기 특강  (0) 2017.12.30
꽃을 보듯 너를 본다. 나태주 시집.  (0) 2017.12.29
posted by 오아미